메일 보내기 X
Location
본 컨텐츠를 이메일로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수신자(받는분) 메일발송은 1회당 최대 3명까지 가능합니다. 추가 +
    성명
    이메일
    @
    발신자(보내는분) 수신자와 동일
    성명
    이메일
    @

    •  피아니스트 조재혁의 <쇼팽> 공연 현장18-10-08 16:49

    본문

    피아노의 시인쇼팽으로의 초대

     

    99804D415BBB0919274B55

     

    따뜻한 색감의 가든 전구가 라움의 폰드 가든을 활짝 밝힌 오늘드디어 피아니스트 조재혁의 쇼팽 공연의 날이 찾아왔습니다기분 좋게 부는 바람입맛을 돋우는 목테일가든을 가득 채우는 여유로운 음악... 바로 오늘의 분위기를 설명해주기 좋은 문장들인 것 같습니다.

     

    994F98335BBB09322944C3 

     

    오늘의 공연은 라움 3층 폰드 가든과 4층 체임버 홀에서 진행 되었습니다유럽의 대저택에서의 가든 파티를 즐기는 것과 같은 이 날의 분위기는 관객들에게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심어주었습니다날이 점점 어두워지자폰드 가든의 운치는 절정에 달했습니다아름다운 야경을 자랑하는 폰드 가든에서의 웰컴 리셉션은 가을을 맞아 감성을 충전하기에 제격이었죠피아니스트 조재혁의 포토월 앞에는 공연을 찾는 관객들이 모여 기념 사진을 남기기도 했습니다.

     

    995EAD375BBB09582E4948

     

    웰컴 리셉션 후 스페셜 디너 코스를 즐기고 나면드디어 쇼팽 공연이 펼쳐집니다공연이 펼쳐지는 라움의 4층 체임버 홀은 음향학적 설계로 소리의 울림이 탁월한 공간입니다때문에 리사이틀에 최적화된 장소이기도 합니다오늘은 공연 특성과 공연장의 특성을 살려 모든 관객이 피아노의 섬세한 터치를 즐길 수 있도록 좌석이 배치되었습니다어디에서도 쉽게 볼 수 없는 원형의 무대 배치는 피아니스트 조재혁의 표정과 섬세한 피아노 터치를 생생하게 감상할 수 있는 구성입니다무대와 좌석의 거리는 채 1m도 되지 않아 아티스트의 긴장감도 생생하게 느낄 수 있기도 하죠.

     

    994E4C3E5BBB0971250B33

     

    이 날의 첫 곡은 쇼팽의 발라드 전곡 중 첫 번째 '발라드 1번 사단조, Op.23'입니다. 1835년에 작곡된 미키에비치의 시 '콘라드 발렌로드'로 부터 영감을 받아 작곡된 이 곡은 점점 우울하고 불길함을 더하다가 화려하지만 비극적인 클라이막스로 치닫는 것이 특징입니다.

     

    9912D83A5BBB09842B427D

     

    이 곡이 끝난 후 피아니스트 조재혁은 쇼팽의 세계에 오신 분들에게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며이렇게 멋진 공연장에서 공연하게 되어 기쁘다는 이야기를 전하기도 했습니다이어 발라드라는 곡은 특별한 장르로 무아지경에서 써내려간 곡과 같다며음악을 감상하며 자기 자신의 스토리를 이입해보는 것도 좋은 감상법이 될 것 같다고 덧붙이기도 했습니다 

     

    조재혁의 간단한 곡 설명이 끝난 후 '발라드 2번 바장조, Op.38'이 연주되었습니다섬세한 F장조와 우울한 A단조가 대립을 벌이는 구조가 특징적인 이 곡은 조용하고 부드러운 안단티노 뒤 갑자기 전율적이고 분노에 찬 악절이 펼쳐지며이내 매우 빠른 프레스토에 이릅니다조재혁의 감성까지 캐치할 수 있었던 이번 연주가 끝나고 '발라드 3번 내림가장조, Op.47', '발라드 4번 바단조, Op.52'가 이어졌습니다조재혁은 곡이 끝날 때마다 곡에 대해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설명을 이어나갔습니다쇼팽의 발라드를 조재혁의 설명과 함께하니 곡을 좀 더 깊이 있게 이해할 수 있었던 시간이었습니다.

     

    99592A3E5BBB099823D445

     

    쇼팽 발라드 전곡 연주가 끝나고 '피아노 소나타 3번 나단조, Op.58'의 연주 시간이 다가왔습니다쇼팽은 생전 총 3곡의 피아노 소나타를 작곡하였는데그 중에서도 피아노 소나타 3번은 낭만주의 음악이 만개하던 시대 특유의 자유로운 형식을 엿볼 수 있는 곡으로 쇼팽의 작품 중에서도 가장 걸작으로 꼽힙니다또한 연인 조르주 상드의 집에서 작곡한 곡으로 유명하기도 합니다조재혁은 이 곡은 연주함에 있어서 깊은 집중이 필요하다고 이야기하였는데요모두 숨죽여 집중하는 순간, 1악장의 연주가 시작되었습니다.

     9965F2375BBB09AA2E861C


    '빠르고 장엄하게라는 뜻의 1악장은 부드러움과 웅장함을 드라마틱하게 오가는 곡입니다.  독립적인 두 선율을 동시에 결합하는 작곡기법으로 높은 수준의 연주 테크닉을 요하는 곡이기도 합니다이어 '빠르나 과하지 않게'라고 불리는 4악장이 연주되었습니다론도 형식으로 엄청난 테크닉과 힘을 요구하면서도 치밀하게 구성된 열정적인 악장으로 쇼팽의 작품 가운데에서도 가장 화려하고 정열적인 것이 특징입니다.

     

    오늘의 마지막 프로그램까지 연주하고 난 후 조재혁은 '좋은 공간에서 좋은 관객을 만나 연주를 하다보니 3악장을 함께 나누고 싶어진다' 3악장을 앵콜곡으로 선보였습니다. ‘느리게라는 뜻의 3악장은 한 음 한 음 정성들인 터치가 인상깊은 곡이었습니다. 3악장의 아름다운 선율은 쇼팽과 조르주 상드의 달콤한 사랑이야기라는 평을 받기도 합니다단순하면서도 즉흥적인 선율을 띠고 있어 곡을 더 구슬프게 만들기도 하죠이어 마지막 앵콜곡으로 즉흥환상곡 4번 올림 다 단조, Op.66’이 이어졌습니다쇼팽의 곡 중 가장 대중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이 곡은 긴장감과 해방감낭만적인 느낌을 선사하는 마력을 가지고 있는 곡이기도 하죠.

     

    피아니스트 조재혁쇼팽 그리고 가을밤

     

    990879355BBB09BE23AC18


    피아니스트 조재혁의 쇼팽 공연이 모두 끝나고 폰드 가든에서의 리셉션이 이어졌습니다색다른 공연을 경험한 관객들은 모두 피아니스트 조재혁을 기다리며가을밤의 정취를 즐겼습니다조재혁이 등장하자 환호가 이어졌습니다이렇게 아티스트를 가까운 곳에서 만날 수 있는 공연을 평생 몇 번이나 경험할 수 있을까요?

     

    99432E3D5BBB09CF15BF2A


    조재혁은 멋진 곳에서 쇼팽의 레퍼토리를 여러분과 즐길 수 있어서 행복하다고 공연의 소감을 전했습니다이어 관객과 가까운 곳에서 호흡할 수 있고 피아노의 아름다운 음색을 생생하게 전달할 수 있어서 너무 좋았던 공연이라고 덧붙였습니다이와 함께 관객과 소통하는 잠깐의 자리를 가진 후 한 분 한 분과 눈을 맞추고 감사의 인사를 전하기도 했습니다깊어가는 가을밤피아니스트 조재혁의 쇼팽은 막을 내렸습니다.

     

    994F6D365BBB0A1B0862BC

     

    소셜베뉴 라움의 다이닝 콘서트는 어디에서도 경험하지 못했던 차별화된 공연 형식으로 펼쳐집니다가까운 자리에서 아티스트와 소통할 수 있는 특별한 경험 어떠실까요?

     

    오는 12월에는 2018년을 아름답게 마무리해줄 금난새 신포니아 라움 오케스트라의 송년음악회가 여러분을 기다리고 있습니다셰프 스페셜 디너지휘자 금난새와 신포니아 라움 오케스트라가 펼치는 아름다운 연주 그리고 애프터 파티까지… 특별한 하루를 경험해보세요.

     

     

    즐거운 문화의 향유를 위한 고품격 문화 공감, 소셜베뉴 라움으로 문의 주세요.

    ☏ 02-538-3366 | 9AM ~ 8PM | 서울시 강남구 언주로 564 (역삼동 680-1)

     

      

     

     

    • 인쇄하기
    • 메일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블로그로 보내기
    • sea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