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일 보내기 X
Location
본 컨텐츠를 이메일로 공유하실 수 있습니다.
수신자(받는분) 메일발송은 1회당 최대 3명까지 가능합니다. 추가 +
    성명
    이메일
    @
    발신자(보내는분) 수신자와 동일
    성명
    이메일
    @

    •  9월, 정기연주회 with 금난새 CINEMA PARADISO 공연 현장17-09-28 10:47

    본문

     99DA8B3359CB429528F58A

    관계의 문화가 이루어지는 공간 소셜베뉴, 라움아트센터의 가을밤에 감미롭고 아름다운 영화 음악이 흘렀습니다. 라움아트센터 예술 감독 금난새와 함께하는 신포니아 라움의 2017년 정기연주회 그 두 번째친숙해서 더욱 특별하게 다가오는 곡을 모아 '시네마 천국'으로 만들어 줬습니다.

     

    995EED3359CB46611CF3C3

     

    완연한, 청명한, 깊은, 분위기 있는, 낭만 가득한···2017 정기연주회 with 금난새

     

    가을을 표현하는 혹은 가을이 사랑하는 단어입니다. 다른 계절과 사뭇 다른 느낌과 감정이 스며든 듯합니다. 9월 26일의 라움아트센터의 밤 풍경도 그러했습니다. 온갖 가을의 색채가 모이고 번지고 버무려졌습니다. 중세 유럽풍의 고성, 도심 속 가든, 반가운 얼굴, 경쾌한 수다, 최고급 만찬, 그리고 영화 음악.

     

    99945B3359CB46C6271289

     

    99CF733359CB4824018751

     

    지휘자 금난새와 함께하는 프리미엄 디너 콘서트 형식의 2017년 두 번째 정기연주회가 '시네마 천국(Cinema Paradiso)'을 주제로 9월 26일 오후 7시에 라움아트센터에서 열렸습니다. 라움의 정기연주회는 공연과 파티를 결합한 라움아트센터만의 특별한 형식의 공연입니다. 다양한 형식의 공연뿐 아니라 웰컴 리셉션, 셰프 정찬 디너, 아티스트와 함께 프라이빗한 공간에서 애프터 파티까지 즐길 수 있습니다.

     

    9956A93359CB49CD33ABF5

     

    도심 속 싱그러운 정원에서 펼쳐진···웰컴 리셉션과 디너

     

    그라스 가든에서 펼쳐진 웰컴 리셉션에서 라움은 간단한 음료와 과일 샐러드 등을 준비해 고객을 기쁘게 마중했습니다. 그라스 가든은 싱그러운 자연이 자아내는 차분한 분위기와 웅장한 캐슬의 화려한 분위기를 동시에 지닌 이색적인 공간으로 푸르른 잔디와 하이라이트 조명이 어우러져 평화롭고 황홀한 분위기를 자아냅니다. 가족, 연인, 동호회, 기업 등 다양한 이들이 만나 인사 나누고 대화를 즐기는 그라스 가든은 마치 푹신하고 안락한 의자와도 같았습니다.

     

    99E28D3359CB4A300E3356

     

    9964003359CB525117BF8A

     

    이어진 만찬은 라움의 특급 서비스와 솜씨가 유감없이 발휘된 장이었습니다. 국내 최정상의 셰프 팀의 솜씨와 정성으로 만든 요리는 훌륭했습니다. 파마햄과 멜론, 카프레제, 감베리와 리코타 치케티를 곁들인 이탈리안 안티 파스토, 허브 그레몰라타를 넣은 푸른 콩 수프, 포트 와인 소스의 호주산 안심과 프로볼로네 치즈를 곁들인 가지와 토마토구이, 베이컨 말이 아스파라거스 등의 코스 요리는 미각을 한껏 돋우고 탄성을 짓게 했습니다. 블랙 체리와 모카 향이 나는 ‘뷰 마넨 레세르바 까르메네르’ 와인은 깊어가는 가을밤의 정취를 더해줬습니다.

     

    99440B3359CB5BCD2231B2

     

    999BE33359CB5C1F257204

     

    유쾌하고 특별한 해설로 즐기는···'시네마 뮤직 & 클래식'

     

    이제 지휘자 금난새와 신포니아 라움의 시간입니다. 라움아트센터의 정기연주회 with 금난새 시리즈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지휘자 금난새의 유쾌하고 특별한 해설을 함께할 수 있어 누구나 클래식을 쉽고 편하게 즐길 수 있어 더욱 특별합니다.

     

    9987563359CB5E3C1879C2

     

    정기연주회가 열린 마제스틱 볼룸(2F)은 천년의 역사를 지켜오는 유럽의 고성을 완성한 부르고뉴 지방의 석재와 르네상스 스타일의 앤티크 마감을 기본으로 지어져 유럽 고성에 들어선 듯한 감동을 전합니다.

     

    이번 공연을 위해 오케스트라 신포니아 라움은 영화 ‘대부’, ‘여인의 향기’, ‘원스 어폰 어 타임’, ‘쉰들러 리스트’ 대표곡 등 가을밤 분위기를 살리는 곡들을 준비했습니다. 또한, 루트비히 판 베토벤과 오토리노 레스피기의 장엄하고 묵직한 곡을 선보여 울림을 더했습니다.

     

    991F533359CB5F371BCD66

     

    9969A63359CB5F370F4548

     

    뜻밖의 선물도 있었습니다. 이윤석 씨의 하모니카 연주 ‘불가리아 웨딩 댄스’는 청중은 물론 라움에 바치는 곡인 듯해 더욱 특별하게 다가왔습니다. 박진희 수석 바이올리니스트의 ‘반조 앤 피들’은 자칫 무거워질 수 있는 분위기를 경쾌하게 바꾸는 청량제 역할을 했습니다. 앙코르곡으로 들려준 피아졸라의 <오블리비온>과 영화 ‘대부’의 작곡가인 니노리타가 작곡한 클래식 곡도 감명 있는 한 편의 시였습니다.

     

    99E5973359CB600E248CFC

     

    999ED43359CB600E297749

     

    99C0D43359CB609132FECE

     

    공연은 끝났지만, 감흥은 아직 끝난 게 아니었습니다. 그라스 가든에서 펼쳐진 애프터 파티에서는 아티스트와 가까운 자리에서 공연의 여운을 이야기하고 즉흥 연주도 들을 수 있어 마지막의 마지막까지 만족을 안겨줬습니다. 라움아트센터의 특급 서비스와 세련된 매너로 가능했던 스페셜 클립은 아니었을까요?

     

    99C0A63359CB60FF0E7AD0

     

    998E0F3359CB617A276D7F

     

    금난새와 함께하는 정기연주회로 라움아트센터의 가을밤은 그렇게 완성되어 갔습니다. 2017년 정기연주회 with 금난새 시리즈는 계속됩니다. 12월 5일(화), 12월 12일(화)에 문화송년회를 준비한다면, 라움에서 품격이 다른 다이닝 클래식 콘서트를 만나보세요.

     

    라움아트센터는 정기연주회 외에도 매주 마지막 주 수요일 <마티네 콘서트>를 진행합니다. 10월 25일(수) 오전 11시부터 진행되는 콘서트에는 프렌치 재즈 밴드 주빈 트리오, 팝페라 가수 임덕수, 뮤지컬 배우 신명근 씨가 아티스트로 참여합니다. 실속 있는 가격의 콘서트와 최고급 가든 브런치 뷔페를 즐길 수 있는 라움아트센터의 <마티네 콘서트>에도 많은 관심 바랍니다. 단체 관람 및 문의(02-538-3366), 라움아트센터 홈페이지

     

    9961173359CB62AD09B3FD

     

    2017년 라움아트센터, 정기연주회 with 금난새 - 티켓 예매처(바로 연결)

    인터파크 티켓 예스24 / 하나티켓 / A.티켓(옥션) / 11번가 메세나티켓

      

     

    • 인쇄하기
    • 메일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블로그로 보내기
    • search